소리 지르며 손발까지 … 사람처럼 ‘부부싸움’하는 허스키

마치 사람처럼 부부싸움을 하는 듯한 허스키 두 마리가 화제가 됐다.

허스키 두 마리가 침대 위에서 편안하게 누워있다가 한 마리가 상대를 향해 폭발하듯 짖기 시작한다. 부부싸움이 시작된 것이다. 다른 한 마리도 참지 못하고 마구 짖는다.

아내 허스키의 호통에 깜짝 놀란 남편 허스키 (YouTube | 특이한동물채널)

허스키 한 마리가 날카롭게 으르렁거리며 짖는 바람에 다툼이 시작되었다. 서로 묵혀 두었던 골치 아픈 문제까지 꺼내 점점 논쟁이 커지더니 급기야 재미있는 부부싸움이 벌어졌다.

어떻게든 이겨보려고 하는 남편 허스키 (YouTube | 특이한동물채널)

그 둘은 계속 짖으며 말다툼을 했고, 그것으로 감정 표현이 충분하지 않자 급기야 앞발까지 휘둘렀다. 그들은 공격적이지는 않았지만, 마치 사람이 싸우는 것 같았다. 목소리와 발, 심지어는 표정까지 사용하여 화난 감정을 보여 주었다.

아내 허스키는 화가 난 듯 아예 뒤돌아 앉아 버렸다 (YouTube | 특이한동물채널)

결국 남편 허스키는 아내의 화를 풀기 위해 필살의 애교를 부린다. 때마침 주인이 나타나  재미있는 이 장면을 카메라에 담았다. 사랑스러운 두 마리 허스키의 싸움을 비디오에서 확인할 수 있다.

 
RELATED ARTICLE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