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산 인수봉 오르던 베테랑 여성 등반가 추락해 숨져

By 허민 기자

북한산 인수봉에서 암벽등반을 하던 베테랑 등반가 여성이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경기 고양경찰서는 지난 10일 낮 12시께 고양시 덕양구 효자동 북한산 인수봉 인수C길에서 암벽등반을 하던 A(80)씨가 30m 아래로 추락해 숨졌다고 밝혔다.

경찰 측은 A씨가 피치(로프를 한번 끌고 나간 거리)에서 자기확보줄을 걸어두지 않고 잠시 휴식을 취하던 중, 앞선 등반자인 B(61)씨가 줄이 풀리면서 3m 아래로 떨어져 A씨를 치게 돼 사고가 발생했다고 전했다.

추락으로 충격을 받은 A씨는 구조 소방 헬기에 의해 병원으로 급히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인수봉을 오르는 등반객들(뉴시스)

A씨가 자신의 생명을 확보하는 자기확보줄을 풀게 된 경위는 자세히 밝혀지지 않았다.

당시 함께 등반한 인원은 10명이며, A씨는 경력 약 25년의 베테랑이라고 경찰 관계자는 전했다.

한편 인수봉은 낙석이나 강풍 등으로 매년 사상사고 발생하는 곳으로 악명이 높다.

산악 구조 훈련을 하는 소방대원(뉴시스)
 
RELATED ARTICLES